• 즐겨찾기 추가
  • 2020.05.22(금) 15:49
5.18 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예배

5월 18일(월) 오후2시 광주한빛교회 예배당
기장 총회장 육순종 목사 “기억·청산·화해” 설교

미션21 phj2930@nate.com
2020년 05월 08일(금) 16:40
5.18 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예배가 오는 18일(월) 오후 2시 광주한빛교회(광주광역시 북구 중흥로 135) 예배당에서 열린다.

“기억하라 오월정신! 꽃피어라! 대동세상”을 주제로 드려지게 될 5.18 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예배는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장 육순종 목사(서울 성북교회)가 강사로 초빙되어 “기억·청산·화해”(히브리서 11:38~12:2)를 제목으로 설교한다.
광주기독교교회협의회(회장 김민호 목사)와 한국기독교장로회 광주노회, 대한기독교감리회 광주지방회,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호광지방회, 대한성공회 광주교구,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 전남노회 인권위, 광주노회 인권위, 광주동노회 인권위, 광주YMCA, 광주YWCA, 광주CBS가 공동주최한다.
40년 전 전두환 등 신군부의 쿠데타에 맞서 분연히 일어섰던 광주민주화운동의 진실이 아직도 명명백백히 밝혀지지 않고 있고, 광주학살의 주역 전두환이 아직도 민족과 역사 앞에 사과 한마디 하지 않고 있는 가운데 열리는 이번 40주년 기념예배의 의미를 두고 교계 안팎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5.18 광주 민주화 운동 40주년을 기념해 정부와 5.18 유관 단체가 특별전시회를 준비 중인데, 그동안 국내에 잘 알려지지 않았던 여러 희귀 자료들이 공개된다.
특히 당시 정권이 5.18 항쟁을 어떤 식으로 왜곡했는지, 생생하게 확인할 수 있는 해외 홍보영상도 소개된다.
광주 민주화 항쟁 4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 전시회는 오는 13일부터 10월 31일까지 대한민국역사박물관에서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광주 민주화 항쟁 직후인 1980년 7월 당시 신군부의 지시로 국립영화제작소가 해외 동포와 외국인들을 겨냥해 만든 ‘광주의 반란'이라는 제목의 동영상(10분 분량)과 5.18 당시 광주에서 숨죽이며 살았던 학생의 일기, 당시 병력 배치 상황을 담은 국방부 상황 보고서 등 5.18 관련 자료 180여 점이 한 곳에 모일 예정이다.

미션21 phj2930@nate.com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